BLOG main image
선한의원 (657)
선한의원 (43)
선한의원의 치료법 (56)
선한의원의 당뇨 (241)
선한의원의 건강 (314)
beats by dre sale
beats by dre sale
Mens Red Bottom Shoes
Mens Red Bottom Shoes
Cheap Michael Kors
Cheap Michael Kors
fitex.su/modules/Cheap-Michael..
fitex.su/modules/Cheap-Michael..
Michael Kors Outlet
Michael Kors Outlet
989,270 Visitors up to today!
Today 144 hit, Yesterday 137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4. 2. 25. 16:26

 

 

안녕하세요. 선한의원입니다.
봄이 되면 신진대사가 활성해히면서 쉽게 피로를 느끼게 되고
여러 가지 환경변화로 인한 스트레스로 인해 두통이나 소화성궤양, 불면증 등에
시달리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좀 더 활력넘치는 건강한 봄을 나기 위해서는
어떻게 몸 관리를 해야할까요? 오늘은 봄철 건강관리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봄철 건강관리를 특별히 해야하는  이유


봄은 흔히 모든 만물이 생동하는 계절이지만 많은 사람들이
봄철에 오히려 피로와 무기력을 호소합니다. 이유는 무엇일까요?

우선 계절의 변화에 우리 몸이 재빨리 적응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봄이 되면 일조량이 길어지고 활동량이 많아짐과 함께 우리 인체의 신진대사도 왕성해지고
여러 가지 에너지 소모도 많아지는데, 우리 몸의 생활리듬이 이 같은 변화에 즉각 따라가지
못하는 것이죠. 즉 환경적 변화에 의한 인체의 늘어난 활동량 및 왕성한 신진대사에 비해
휴식시간이 짧아지고 체력저하 및 계속적인 근육의 노폐물 축적 등으로 인해
우리 몸의 에너지가 과도하게 소모되면서 피로가 쌓이게 되는 것입니다
봄철만 되면 춘곤증을 호소하는 이들이 많은 것도 이런 이유이죠!

 

 

 

 

 

봄철 건강관리_영양섭취와 휴식
제철 음식을 충분히 먹는 것은 이러한 영양 섭취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이는 자연의 섭리상 체절 음식이 생리적으로 인체에 필요한 영양소를 고루 갖추고 있기 때문입니다.
실제 봄철에 나는 냉이나 달래, 씀바귀, 돌나물, 쑥, 두릅 등은 신선한 맛으로 입맛을 돋굴 뿐 아니라
비타민 A,B,C 등 각족 영양소가 골고루 들어있습니다.


봄철 건강관리_적당한 운동
영양관리와 함께 규칙적 생활 및 충분한 휴식, 가벼운 운동, 스트레스가 생기지 않도록 하는
적절한 생활리듬도 중요합니다.운동의 경우 걷기나 조깅, 수영 등 유산소운동을 하루 30분 정도씩
하도록 합니다. 전신을 풀어주는 스트레칭도 좋은데, 이 스트레칭은 몸 속의 노폐물을 매출시켜주고
신선한 산소를 더 많이 공급받도록 도와 피로를 푸는 데 효과적입니다.
그러나 너무 격렬한 운동은 오히려 피로를 가중시키므로 피합니다.
운동을 하는 시간은 오전보다 오후가 좋습니다. 이는 대부분의 현대인들의 경우 엄부 등
활동이 많은 오전 시간에 많이 시달리므로, 일과가 끝난 오후에 하는것이 정신적 피로나
긴장된 근육을 보다 효과적으로 풀어줄 수 있기 때문입니다.


봄철 건강관리_충분한수면
다음날 활동을 하기 위한 휴식을 취하는 데 있어 수면은 아주 중요합니다.
이 수면 역시 자연의 섭리에 따르는 것이 좋은데, 이는 쉽게 말해 계절에 따른 일출/일몰과
관계가 있습니다. 즉 계절적으로 해가 일찍 지고 일찍 뜨는 겨울에는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고,
해뜨는 시간인 좀 더 빨라지고 해지는 시간이 좀더 길어지는 봄에는 겨울보다 조금 더 늦게 자고
좀더 일찍 얼어나는 게 좋습니다.
그러나 현대인은 너무 늦게자고 늦게 일어나는 것이 문제입니다.
이러한 수면습관이 만성피로의 큰 원인이 됩니다.
잠이 부족하거나 혹은 낮에 졸리거나 피곤하다면 낮잠을 자는 것도 좋습니다.
30분에서 1시간 정도가 적당합니다. 그러나 잠을 의식적으로 자려고 하면
그것도 스트레스가 되므로 피곤하다면 그냥 눈을 감고 누워있으면 됩니다.


봄철 건강관리_스트레스 노출 주의
우선 봄철에는 다른 계절에 비해 스트레스 유발 요인이 많습니다.
이는 모든 게 새로 시작하는 시리고, 인사이동이나 프로젝트, 졸업, 입학 등 여러가지
변동이 많이 때문입니다. 이런 환경변화에 대한 스트레스 때문에 두통이나 소화성궤양, 불면증이
생기기도 하고 정신적 긴장도 높아집니다. 이는 또 춘곤증의 한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따라서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서는 평소 자기 시간을 갖고 운동과 취미생활을 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봄철 건강관리_알레르기 노출 주의
봄철에 특히 조심해야 할 것이 바로 알레르기, 건조한 데다가 먼지와 꽃가루, 나뭇잎 등의 부스러기가
많이 날리고 동물의 털갈이도 많은 시기로, 알레르기성 비염, 결막염, 천식, 피부염 등의
알러지성 소인이 있는 사람은 더욱 증상이 심해지고 일반인들도 여기에 노출되기 쉽습니다.
가장 좋은 예방법은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유발요인을 찾아내 이를 제거하거나 최대한 노출을 피하는 것입니다.아울러 평소 생활 속에서 호흡기나 피부 등이 자극받지 않도록 청결하게 관리하면서 몸의 저항력을 길러
과민한 체질을 개선하도록 해야 합니다.

 

 

" 당뇨병을 앓고 있는 사람들은 봄철에 신체가 과부하 될 수 있어 이에 따른 합병증을 조심해야 합니다
이는 날씨가 건조한데다 일교차가 큰 기간이 길고 몸의 저항력도 떨어져 있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이들 만성질환자에게 있어 봄은 몸을 관리 하는 시기라고 보면 됩니다.충분한 휴식을 취한는 것이
중요하며, 만약 이유 없이 피곤이 지속된다면 주치의를 찾아가 확인할 필요가 있습니다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